축구 스타 메시, 마이너리그 야구선수 유니폼 들고 '인증샷'

뉴스포럼

축구 스타 메시, 마이너리그 야구선수 유니폼 들고 '인증샷'

메이저 0 6 07.22 10:21
마이너리그 야구선수 유니폼 들고 인증샷 찍은 메시
마이너리그 야구선수 유니폼 들고 인증샷 찍은 메시

[MLB.com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최근 코파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에서 아르헨티나를 우승으로 이끈 세계 최고의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34·FC 바르셀로나)가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 최하위 팀에서 뛰는 무명의 야구선수 유니폼을 들고 '인증샷'을 찍었다.

미국프로야구 마이애미 말린스 산하 마이너리그 싱글A 팀 소속의 외야수 빅토르 메사 주니어(19)는 22일(이하 한국시간)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메시가 자신의 유니폼을 들고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고 MLB.com이 전했다.

쿠바 야구의 전설적인 스타인 빅토르 메사의 아들인 메사 주니어는 싱글A에서도 하부리그인 로우-A팀 주피터 해머헤즈 소속의 외야수다.

빅토르 메사 주니어 트위터에 오른 메시 인증샷 사진
빅토르 메사 주니어 트위터에 오른 메시 인증샷 사진

[빅토르 메사 주니어 SNS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메시가 어떻게 메사 주니어의 유니폼을 받았는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메사 주니어는 자신의 SNS에 스페인어로 "내 유니폼을 입은 내 평생의 우상에게 감사드린다"고 감격스러운 소감을 적었다.

그는 또 "이 일이 성사되도록 도와주신 분들께 영원히 감사드린다"라며 "꿈꾸던 일이 현실이 됐다"라고 밝혔다.

메사 주니어의 등번호는 메시와 같은 10번이다.

MLB.com은 통산 6차례나 발롱도르를 수상한 메시가 상대 선수와 유니폼을 바꾸는 것은 매우 익숙한 일이지만 아무도 예상치 못한 마이너리그 야구 선수의 유니폼을 들고 인증샷을 찍어 화제라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21080 [부고] 박창열(한국골프장경영협회회장)씨 장모상 골프 10:27 0
21079 캐머런 챔프의 드라이버샷. 챔프, PGA투어 3M오픈 우승…이경훈, 공동 6위(종합) 골프 10:25 0
21078 [올림픽] 김학범호, 8강 티켓 경우의 수?…따지지도 말고 '오직 승리' 축구 10:13 1
21077 샌디에이고 '올스타 2루수' 영입…더욱 좁아진 김하성 입지 야구 10:06 1
21076 [올림픽] 류현진·이승엽 없는 김경문호 '지키는 야구'로 정상 도전 야구 09:55 1
21075 축구 루마니아전 시청률 33%…MBC '조롱 자막'으로 또 구설 [올림픽](종합) 축구 09:39 1
21074 [올림픽] '금메달' 여자 양궁 단체 결승 시청률 21.7% 농구&배구 09:30 1
21073 [올림픽] '대승' 축구 루마니아전 시청률 33%…MBC 자막 또 구설 축구 09:16 1
21072 [올림픽] 김연경의 '마지막 올림픽'…상대팀 친구에도 '특별한 의미' 농구&배구 08:49 1
21071 [PGA 최종순위] 3M오픈 골프 08:32 1
21070 챔프, PGA투어 3M오픈 우승…이경훈, 공동6위 골프 07:56 2
21069 '이승우 결장' 신트트라위던, 개막전서 헨트에 2-1 역전승 축구 07:36 2
21068 [올림픽] 스물다섯 강채영을 숨 고르게 한 조언 "마흔 살 오진혁 봐라" 축구 06:20 2
21067 '호흡 고른' 최지만, 3타수 무안타 1볼넷…타율 0.264↓ 야구 05:06 2
21066 '에비앙 우승' 호주 교포 이민지 "정말 오랫동안 기다렸다" 골프 03:57 2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